홈리스행동에서 발표한 성명과 논평입니다.
조회 수 : 62
2023.12.28 (12:19:19)

1. 정론보도를 위해 노고가 많으십니다.

 

2. ‘홈리스추모제공동기획단’(이하, 추모제기획단)은 2001년부터 매해 동짓날을 즈음해 열리는 ‘홈리스추모제’를 준비하는 연대체로 올해는 47개 단체(2022. 12. 20. 기준)로 구성됐습니다. 홈리스추모제는 한 해 동안 거리와 시설, 쪽방, 고시원 등지의 열악한 거처에서 삶을 마감해야 했던 홈리스 당사자를 추모하고, 홈리스의 박탈당한 권리들을 복원할 것을 요구하는 자리입니다.

 

3. 추모제기획단은 ‘말해지지 않는 이들의 죽음, 홈리스의 목소리를 들어라!’를 올해 홈리스추모제의 슬로건으로 정하고, △ 이름없는 삶과 죽음 없다, 홈리스의 죽음을 기억하라!, △ 모든 홈리스를 위한 적정 주거, 지금 당장!, △홈리스에 대한 혐오와 차별 금지, 당사자 권리를 중심으로 한 정책 시행! 세 가지 기조를 중심으로 추모행동을 진행했습니다. 

 

4. 추모제기획단은 지난 4일 ‘2023 홈리스 추모행동 선포 기자회견’을 시작으로,  ‘좌담회 : 장애와 취약거처가 만났을 때’(12.6.), ‘사각지대 쪽방 실태 파악 및 제도 개선을 위한 토론회’(12.13.), ‘홈리스 기억의 계단’(12.20~12.22.) 등의 활동을 진행했습니다. 

 

5. 12월 22일(금) 19시에 서울역 광장에서 홈리스추모문화제가 진행됐습니다. 사전 행사로 홈리스 기억의 계단&리멤버 캠페인, 홈리스뉴스 10대 뉴스 전시, 증명사진관 등 마당사업(14시~17시)을 진행했습니다. 추모문화제는 홈리스 사망자를 추모하는 위령무를 시작으로 거리와 쪽방에서 돌아가신 동료를 추모하는 발언과 공연, 2023 권리선언문 낭독으로 이뤄졌습니다. 이어 진행된 행진을 끝으로 올해 추모행동 일정은 마무리됐습니다. 

 

6. 귀 언론의 많은 관심과 취재를 바랍니다.  (끝)


보도자료 전문보기 : https://bitly.ws/37CJF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179 세월호 참사 10주기 파일
홈리스행동
8 2024-04-16
178 [보도자료-빈곤사회연대] “22대 국회에 요구한다! 빈곤과 불평등 해결을 위한 비전과 전략을 제시하라!” <22대 총선 빈민·장애인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12 2024-04-05
177 [22대 총선 즈음하여 인공지능 위험 규제 정책에 대한 시민사회 공동논평] 22대 국회는 인공지능이 국민 안전과 인권에 미치는 위험을 방지할 제대로 된 규제법을 마련해야 한다
홈리스행동
10 2024-04-03
176 [논평] 국토교통부의 주거취약계층 주거상향 이주 지원 관련 보도설명자료(2024.3.28.)에 대한 반박 논평 파일
홈리스행동
20 2024-03-29
175 [보도자료] 보고서-홈리스 주거지원 현황과 시사점 발간 파일
홈리스행동
15 2024-03-27
174 [성명] 보건복지부는 허울뿐인 고시 개정·발령이 아닌 노숙인진료시설 지정제도의 즉각 폐지로 홈리스의 의료 접근권 보장하라! 파일
홈리스행동
19 2024-03-25
173 긴급성명> 중구 쪽방 화재 희생자를 추모하며 서울시와 중구청은 화재 피해자 회복을 위해 적극 나서라 파일
홈리스행동
20 2024-03-21
172 [보도자료] 거리, 쪽방 등 홈리스 주거권 보장을 위한 총선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26 2024-03-19
171 [취재요청] 거리, 쪽방 등 홈리스 주거권 보장을 위한 총선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16 2024-03-15
170 [규탄 성명] 홈리스에 대한 차별과 혐오, 배제와 축출을 제도화한 서울시의회를 규탄한다!
홈리스행동
38 2024-03-08
169 [보도자료] <서울역광장의 건전한 이용 환경 조성을 위한 지원 조례> 제정 중단 요구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16 2024-03-08
168 [취재요청] <서울역광장의 건전한 이용 환경 조성을 위한 지원 조례> 제정 중단 요구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13 2024-03-08
167 [공동성명] 희망의 정치를 질식하는 민주-진보세력이라는 허명을 거부한다! 민주당 비례위성정당 정치야합을 중단하라!
홈리스행동
28 2024-02-19
166 [공동성명] '윤석열 심판'을 명분으로 신자유주의와 결탁하는 '연합정치'를 비판한다 체제전환운동의 정치를 시작하자 파일
홈리스행동
46 2024-02-16
165 [성명] 서울시는 노숙인 임시 주거지원 홍보 아닌 개선을 위해 노력하라 파일
홈리스행동
105 2024-02-08
164 [공동성명] 공공토지 매각과 기업의 이윤 놀음판, 용산국제업무지구 개발계획(안) 철회하라 파일
홈리스행동
23 2024-02-06
163 [취재요청] “죽은 자들의 원망, 산 자들의 소망!” 동자동 공공주택사업 발표 3년, 신속한 지구지정 촉구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31 2024-02-01
162 [공동성명] 함께 살아야 하는 세상, 함께 준비하는 우리의 미래에는 이주노동자가 웃으며 행복한 세상도 당연히 존재해야 한다. 파일
홈리스행동
196 2024-01-19
161 [용산참사15주기 추모위원회 논평] “재개발·재건축 규제 확 풀겠다”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 용산참사를 불러온 15년 전 이명박식 살인개발의 반복인가 파일
홈리스행동
100 2024-01-11
Selected [보도자료] 2023년 홈리스추모문화제
홈리스행동
62 2023-12-28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