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리스행동의 소식과 행사일정을 알려드립니다.

글 수 800
  •  

1. 정론 보도를 위해 노고가 많으십니다.

 

2. 본 단체 동자동 사랑방과 사랑방마을 주민협동회는 용산구 동자동 쪽방촌 주민들 의 인권과 권리를 위해 활동하고 있습니다.

 

3. 지난 25일 국토부에서는 동자동 쪽방촌에 대한 공공주택사업 계획을 발표했 습니다. 그동안 저희는 반지하, 고시원보다도 열악한 최후의 주거인 쪽방에 대한  주거권을 보장받기 위해 공공의 적극적인 관심을 끊임없이 요구해 왔고, 이번  발표는 쪽방촌 주민들에게는 가슴 벅찰 만큼 환영할 일이었습니다.

 

 

4. 하지만 동자동 공공주택사업에 대한 토지와 건물 소유자들의 반발이 주민들의 입장인 것처럼 연일 보도되고 있으며 이곳을 삶의 터전으로 오래전부터 살아가고 있는 진짜 주민들의 목소리는 제대로 반영되지 않고 있습니다이러한 이유로 이번 사진전을 통해 진짜 주인으로 살아가고 있는 쪽방촌 주민들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알리며 동자동 쪽방촌에 대한 공공주택사업이 얼마나 시급한지 알리기 위해 사진전을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5. 사진전은 57~ 514(5시까지)이며, 장소는 동자동 새꿈어린이 공원에서  정해진 시간 없이 상시 전시 됩니다. (전시회에 오셔서 촬영 하실 경우 주민분들의 초상권을 존중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6.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210510전시회 보도자료.pdf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 행사 공공주택사업을 환영하는 쪽방 사진전 <빛을 보고 싶다> file 홈리스행동 40 2021-05-10
779 행사 문화활동가 황현동지 투병지원 투병 치료 기금 마련 사업 file 홈리스행동 32 2021-04-28
778 행사 홈리스 지원 물품을 모읍니다_봄여름 물품 file 홈리스행동 404 2021-04-09
777 성명 및 입장 [규탄성명_용산참사진상규명위] 오세훈 후보가 용산참사 책임자다! 즉각 사퇴하라! 홈리스행동 55 2021-03-31
776 행사 2021 서울시 인권포럼 : '코로나 19시대, 주거취약계층이 안전하려면?' file 홈리스행동 423 2021-03-24
775 행사 ‘2021 정기 총회’ 개최 안내 file 홈리스행동 215 2021-03-16
774 성명 및 입장 [연대성명] 주거권 보장이 홈리스에 대한 코로나19 방역 대책이다 홈리스행동 390 2021-02-19
773 행사 [취재요청서] 쪽방 주민이 주인되는 동자동 공공주택사업 실행 촉구 및 쪽방 주민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53 2021-02-17
772 성명 및 입장 [연대성명] 서울시와 중앙정부는 노숙인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근본대책을 수립하라! (21.02.03) 홈리스행동 49 2021-02-16
771 성명 및 입장 [서울특별시인권위원회 긴급성명] 서울시는 코로나19로부터 홈리스를 보호할 긴급대책을 조속히 마련, 실시하라 file 홈리스행동 128 2021-02-02
770 성명 및 입장 [연대 성명] 노숙인 집단감염은 정부와 지자체의 차별적 정책 때문이다 file 홈리스행동 98 2021-02-02
769 성명 및 입장 [긴급성명] 거리홈리스에게 독립 거주 가능한 임시주거를 공급하여 코로나19 확산을 제어하라 [2] 홈리스행동 122 2021-01-27
768 성명 및 입장 [논평] ‘홈리스의 급식공백’, 공공급식의 질적 전환 없이 종식될 수 없다 [2] 홈리스행동 527 2021-01-15
767 행사 [보도자료] 혹한기 홈리스에 대한 긴급구제 신청 기자회견 [2] 홈리스행동 482 2021-01-11
766 성명 및 입장 [긴급성명] 단 한 사람도 추위 속에 버려두지 말라 : 혹한기 홈리스에 대한 긴급대응을 촉구한다 file [2] 홈리스행동 532 2021-01-08
765 성명 및 입장 [공동 성명]국가인권위원회의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의견표명을 환영하며, 정부와 국회가 생계·의료급여에서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를 위한 실천에 나설 것을 요구한다! [2] 홈리스행동 40 2021-01-05
764 성명 및 입장 [공동성명] 포천 이주여성노동자의 죽음을 추모하며, 이주노동자 주거권 보장하라! 홈리스행동 135 2020-12-28
763 행사 홈리스행동 휴무 안내 홈리스행동 168 2020-12-24
762 성명 및 입장 홈리스주거팀> 「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칙」 일부개정령안에 대한 의견서 file [2] 홈리스행동 288 2020-12-23
761 성명 및 입장 [시민건강연구소_성명서] 정부와 지자체는 취약한 사람들의 건강권에 더 귀를 기울여야 한다 (2020.12.21) [2] 홈리스행동 373 2020-12-23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