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168
2018.02.08 (19:41:00)

박원순시장 지시로 2016년 1월, 쪽방•고시원 등지의 1인가구에게 200호의 임대주택을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이런 상황에 처한 서울 시민이 12만명 임을 볼때 임기응변수준의 양이라 할 수 있죠. 그런데 실제 확보된 양은 101호에 불과합니다. 더더욱 문제는 서울시 공무원 멋대로 보증금을 높이 정하고, 고시원 생활자들은 신청도 못하게 쪽방상담소를 통해서만 입주자를 모집했습니다. 결국 101호중 66호는 빈집으로 남아 있습니다.
공공임대주택이 공무원의 소유물입니까? 국토부지침이 정한 임대료 책정기준은 왜 지키지 않는 걸까요? 악덕 집부자와 뭐 다를게 있나요? 지원을 무기인 양 휘두르는 서울시의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정책은 속히 바뀌어야 합니다.


20180208_124720_HDR.jpg



20180208_121433.jpg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463 2018홈리스추모제, 첫째 날>주간사업 여성팀 '여성홈리스 영화 특별전' 파일
홈리스행동
539 2018-12-18
462 2018홈리스추모제, 첫째 날>추모주간 선포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97 2018-12-18
461 1121_거꾸로 가는 서울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 규탄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358 2018-11-22
460 1110_국일 고시원 화재참사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103 2018-11-13
459 1013_빈곤철폐 퍼레이드 파일
홈리스행동
157 2018-11-01
458 1017_무연고사망자 위령제 파일
홈리스행동
108 2018-11-01
457 1005 빈민열사 묘역 참배 파일
홈리스행동
85 2018-10-06
456 1003 세계주거의 날 행진 파일
홈리스행동
124 2018-10-06
455 0924 추석 공동차례 지내기 파일
홈리스행동
102 2018-10-06
454 빨래터로 무더위 잡을 수 없다! 쪽방에 대한 근본대책 마련하라! 파일
홈리스행동
232 2018-08-20
453 180713_중생보위 대응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133 2018-07-13
452 서울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 사업 파행 규탄 1인 시위(4.23) 파일
홈리스행동
984 2018-04-23
451 서울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사업 파행 운영 규탄 1인 시위 (여러 장 모음) 파일
홈리스행동
193 2018-04-12
450 서울시 일방통행 정책규탄 홈리스 주거권 쟁취 결의대회 파일
홈리스행동
212 2018-04-05
449 2018년 설 명절나기 파일
홈리스행동
212 2018-03-02
448 서울시 공영장례지원조례 제정 촉구 설 귀향 선전전 파일
홈리스행동
147 2018-03-02
Selected 서울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사업 파행 운영 규탄 1인 시위 파일
홈리스행동
168 2018-02-08
446 서울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사업 파행 운영 규탄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164 2018-01-22
445 공동정범; 용산참사9주기 추모시사회 파일
홈리스행동
238 2018-01-22
444 용산참사 또 다른 공동정범 강제퇴거 OUT 집회 파일
홈리스행동
181 2018-01-22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