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56
2021.01.11 (14:45:15)

보도자료 전문=

http://bit.ly/3oCfs5x




[보도자료] 혹한기 홈리스에 대한 긴급구제 신청 기자회견

 


  1. 공정한 보도를 위해 수고가 많으십니다.


  1. <2020 홈리스추모제 공동기획단(이하, 추모제기획단)>은 2001년부터 매해 동짓날을 즈음해 열리는 ‘홈리스추모제’를 함께 준비하고 있는 43개 단체들의 연대체입니다. 

  1. 현재 한파와 코로나19라는 중첩된 위기상황은 홈리스의 생명을 직접적으로 위협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거리홈리스를 주 대상으로 하는 임시주거지원사업이 예산 소진으로 운영을 중단한데다, 긴급복지지원제도 역시 최초 노숙시점으로부터 6개월 이내의 ‘노숙인’에 한해서만 지원이 가능하도록 정해놓고 있어 현재 위기상황에 놓인 홈리스 당사자들은 제도 신청과 이용이 어려운 실정입니다. 노숙인시설이나 동절기에 운영하는 응급대피소 등을 이용할 수는 있으나, 이는 집단밀집시설로써 정부의 코로나19 예방책과 상충한다는 점에서 적절한 대안이 될 수 없습니다. 그렇기에 홈리스 당사자들에게 이번 한파가 재앙이 되지 않도록 적절한 대책을 마련하는 것이 무엇보다 시급합니다. 

  1. 추모제기획단은 현 위기 상황에서 적절한 지원을 받지 못하고 있는 홈리스 당사자 8명의 피해 사실을 확인하였습니다. 추모제기획단은 피해자들의 긴급구제와 더불어 홈리스가 위기 상황에서 적절한 지원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제도개선 권고를 국가인권위원회에 요구할 계획입니다.

  1. 이에 1월 11일(월) 오전 11시,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 <혹한기 홈리스에 대한 긴급구제 신청 기자회견>을 진행하고자 하니, 귀 언론의 많은 관심과 취재를 바랍니다. 

                                                                                                                                                                                                               (끝)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닉네임 조회 등록일
767 [논평] ‘홈리스의 급식공백’, 공공급식의 질적 전환 없이 종식될 수 없다
홈리스행동
2 2021-01-15
Selected [보도자료] 혹한기 홈리스에 대한 긴급구제 신청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56 2021-01-11
765 [긴급성명] 단 한 사람도 추위 속에 버려두지 말라 : 혹한기 홈리스에 대한 긴급대응을 촉구한다 파일
홈리스행동
32 2021-01-08
764 [공동 성명]국가인권위원회의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의견표명을 환영하며, 정부와 국회가 생계·의료급여에서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를 위한 실천에 나설 것을 요구한다!
홈리스행동
9 2021-01-05
763 [공동성명] 포천 이주여성노동자의 죽음을 추모하며, 이주노동자 주거권 보장하라!
홈리스행동
107 2020-12-28
762 홈리스주거팀> 「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칙」 일부개정령안에 대한 의견서 파일
홈리스행동
5 2020-12-23
761 [시민건강연구소_성명서] 정부와 지자체는 취약한 사람들의 건강권에 더 귀를 기울여야 한다 (2020.12.21)
홈리스행동
127 2020-12-23
760 국제 홈리스행동> 세계 홈리스 당사자들의 주거권 요구 영상 파일 [1]
홈리스행동
83 2020-12-18
759 [논평] 교묘한 해명으로 ‘홈리스 급식공백’의 책임을 덮으려 하는 서울시를 규탄한다 [1]
홈리스행동
69 2020-12-17
758 [카드뉴스] 서울시립 따스한채움터의 문제 2탄 : 전자회원증 도입? 파일 [1]
홈리스행동
21 2020-12-16
757 201216> [보도자료] 공공주도 순환형 쪽방대책 요구 및 쪽방 주민 의견조사 발표 기자회견 [1]
홈리스행동
55 2020-12-16
756 [보도자료] 서울시 홈리스 부실급식 규탄 및 당사자 요구 성명 발표 기자회견_201215 [1]
홈리스행동
20 2020-12-15
755 12.15. [취재요청서] 홈리스추모제 공동기획단_공공주도 순환형 쪽방대책 요구 및 쪽방 주민 의견조사 발표 기자회견 [1]
홈리스행동
35 2020-12-15
754 후속보도자료> 12.15.코로나19로 발생하는 건강권 침해 문제해결을 촉구하는 인권·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7 2020-12-15
753 [취재요청] 서울시 홈리스 부실급식 규탄 및 당사자 요구 성명 발표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18 2020-12-14
752 [카드뉴스] 서울시립 따스한채움터의 문제 1탄 : 운영방식의 문제! 파일
홈리스행동
20 2020-12-14
751 [연대 성명] 부양의무자기준조차 폐지하지 못하는 국가에서 또 다시 사람이 죽었다. 방배동 김모씨의 명복을 빌며 부양의무자기준 즉각 폐지를 요구한다
홈리스행동
101 2020-12-14
750 [보도자료] 2020년 홈리스 추모주간 선포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18 2020-12-14
749 2020 홈리스 추모주간 안내(카드뉴스) 파일
홈리스행동
655 2020-12-13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