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116
2020.10.28 (13:10:51)

warm2020.jpg



<☃️홈리스 겨울나기 물품 모아요☃️>
날씨가 점점 쌀쌀해지면서 활동하며 만나는 분들의 물품 요청이 늘고 있어요. 올 겨울, 조금 더 안전하게 날 수 있도록 물품을 모아주세요!


[필요 물품]
겨울 상의, 겨울 바지, 겨울 외투, 후리스, 두툼한 양말, 내의(상하의 세트),  배낭,  무릎담요(150cm 정도), 운동화(구두, 스니커즈 등 제외), 안전화

# 짙은 색, 넉넉한 옷(100 이상)이면 더 좋습니다!


보내실 곳>서울시 용산구 원효로 83길 28-1
문의> 02-2634-4331(홈리스행동), 010-8495-0283(이동현)

2020.11.06 (17:35:13)
gioielli economici

The name of the Nike logo cheap nike shoes is very auspicious in the eyes of Westerners, and it is easy to read and remember, and can be called very loudly. The cheap air max mens trademark symbolizes the feathers on the wings of the Greek goddess of victory, representing speed, but also dynamic and gentle. The Nike logo of the cheap air max mens company has a small hook with a concise and powerful shape, which is as anxious as lightning. At first glance, it reminds people of the speed and explosive power of using cheap nike shoes sporting goods.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닉네임 조회 등록일
746 [보도자료(후속)] 홈리스 생존권 보장을 위한 서울시 예산확보 촉구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11 2020-11-23
745 <2020홈리스주거팀 논평> 14㎡의 공유형 주택, 당신들도 살고 싶은 집인가? [1]
홈리스행동
17 2020-11-22
744 [취재요청] 홈리스 생존권 보장을 위한 서울시 예산확보 촉구 기자회견 [1]
홈리스행동
18 2020-11-21
743 <추모 성명> 국일고시원 화재 참사 2주기, 집 없는 이들의 생명과 안전은 누구의 책임인가 [1]
홈리스행동
14 2020-11-08
Selected 홈리스 겨울나기 물품 모아요~ 파일 [1]
홈리스행동
116 2020-10-28
741 [보도자료] 1017 빈곤철폐의 날 <2020 무연고 사망자 합동 추모 위령제> 파일 [1]
홈리스행동
118 2020-10-12
740 [공동성명] 방역지침 지키겠다는 드라이브스루집회까지 처벌하겠다는 건 행정권 남용, 정부는 모이고 말할 권리를 보장해야 [1]
홈리스행동
178 2020-09-29
739 올해 아랫마을 추석나기 행사는 진행하지 않습니다~ [1]
홈리스행동
99 2020-09-28
738 성명> 서울시는 시립 무료급식장(따스한채움터) 이용자에 대한 전자식 회원증 도입 즉각 중단하라 [1]
홈리스행동
195 2020-09-14
737 성명> 홈리스에 대한 일말의 존중도 없는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 규탄한다 [1]
홈리스행동
147 2020-09-11
736 논평> 서울시 거리노숙인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성과 발표 : ‘한계’를 ‘성과’로 해석하는 서울시의 편의 행정 [1]
홈리스행동
82 2020-09-09
735 2020 홈리스야학 자원교사 모집 파일 [1]
홈리스행동
561 2020-08-17
734 성명_ 행정안전부의 희망일자리사업 ‘노숙인’ 참여 제한조치 철회하라 [1]
홈리스행동
183 2020-07-31
733 [카드논평] 서울시는 '모든' 거리홈리스가 재난지원금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대책을 재수립하라 파일 [1]
홈리스행동
166 2020-07-30
732 [논평_기초법공동행동] 2차 기초생활보장 종합계획에 반드시 반영되어야 할 것 파일
홈리스행동
69 2020-07-29
731 [성명] 서울시는 ‘모든’ 거리홈리스가 재난지원금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대책을 재수립하라 파일 [1]
홈리스행동
76 2020-07-27
730 [보도자료] 홈리스의 재난지원금 보장을 위한 서울시 대책 요구 기자회견_200716 파일
홈리스행동
109 2020-07-26
729 부고> 故 이주현 장례 파일
홈리스행동
208 2020-07-15
728 [성명] 생계급여 부양의무자기준 폐지 계획 환영,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계획을 기다린다! [1]
홈리스행동
194 2020-07-14
727 [성명] ‘노숙인 공공일자리 축소개편’ 방침 철회한 서울시, 이제는 확대개편 방침 마련하라 [1]
홈리스행동
304 2020-07-01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