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추모제 : 대구]


인구 1만 명당 노숙인 비율이 전국 최고인 대구에서 노숙인 추모제 열다


<서창호 / 反빈곤네트워크 집행위원장>


4p.jpg


대구지역 노숙인 수가 충격적이게도 서울 다음으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뿐 아니라 인구 대비 비율은 대구지역이 전국에서 가장 높았다.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대구지역 노숙인 수는 1천 103명으로 전국에서 서울(3천 682명) 다음으로 많았다. 이는 인구가 대구(6월 기준 인구 248만 명)의 5배가 넘는 경기도(인구 1천 270만 명 / 노숙인 1천2명)보다도 101명이나 더 많은 것이다. 특히 대구의 인구 1만 명당 노숙인 수는 4.39명으로 서울(3.61명)을 크게 앞질렀다.


최저주거기준 미달가구가 가장 높은 지역 역시 대구와 경북이다. 최저주거기준은 국민이 쾌적하고 살기 좋은 생활을 영위하기 위하여 국토교통부 장관이 정하는 가구구성별 최소 주거면적, 설비, 구조·성능 및 환경기준 등이다. 이 중 면적기준은 현재 1인 가구의 경우 14㎡(4.2평)으로 이에 미달하거나, 전용 입식 부엌과 수세식 화장실, 목욕시설 중 하나라도 설비 기준에 못 미치는 최저주거기준 미달가구의 비율이 대구가 가장 높은 것이다. 국토교통부의 2016년도 주거실태조사 보고서를 분석한 결과 대구의 최저주거기준 미달가구 비율은 7.3%로 전국의 평균 비율인 5.4%보다도 월등히 높았던 것이다. 이는 전국적으로 노숙인 규모가 인구대비 가장 높기도 하지만 대구지역이 전국적으로 저소득층이 주거환경이 열악하다는 사실을 반증하고 있다.


오는 12월 22일(금/동지) 경상감영공원에서 <2017, 거리에서 죽어간 노숙인 추모제>(Homeless Memorial Day)가 아홉 번째를 맞이한다. 노숙인 추모제는 노숙인의 죽음이 일상적이고 생의 매 순간에 걸쳐 일어난다는 점에서 고인의 명복을 빌고, 남은 자들의 정화를 다짐하는 의식으로만 머물 수 없다. 따라서 노숙인 추모제는 극빈의 노숙상황에서 생을 마감한 노숙인을 추모하는 것과 아울러 노숙문제와 현실을 폭로하고, 권리실현을 위한 요구와 운동을 결의하는 장으로 그 소임을 다하고자 한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600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주거복지 로드맵이 빠뜨린 홈리스의 주거권을 찾아서 파일
홈리스행동
586 2018-04-06
599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당신이 앉을 수 있는 곳, 우리도 앉을 수 있다. 파일
홈리스행동
615 2018-04-06
598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홈리스 고립사, 공영장례조례가 답할 수 있을까 파일
홈리스행동
536 2018-04-06
597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홈리스 생애기록집 Ⅲ, 『소리 없는 이들의 삶의 기록』 파일
홈리스행동
586 2018-04-06
Selected <2017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인구 1만 명당 노숙인 비율이 전국 최고인 대구에서 노숙인 추모제 열다 파일
홈리스행동
345 2018-04-06
595 <홈리스뉴스 57호>특집-공문 하나에 춤추는 홈리스에 대한 임대주택 지원 파일
홈리스행동
570 2018-04-06
594 <홈리스뉴스 57호>진단 Ⅱ-좌담: 홈리스 당사자가 본 ‘노숙인복지법 토론회’ 파일
홈리스행동
131 2018-04-06
593 <홈리스뉴스 57호>진단-“홈리스를, 홈리스에 의한, 홈리스를 위한” 노숙인복지법 개정논의가 필요하다 파일
홈리스행동
561 2018-04-06
592 <홈리스뉴스 57호>세계의 홈리스-‘트럼프 딸’ 방문에 쫓겨나게 된 거리홈리스 파일
홈리스행동
629 2018-04-06
591 <홈리스뉴스 57호>기고-잠바 타는 날, 잠바 사는 날 파일
홈리스행동
516 2018-04-06
590 <홈리스뉴스 57호>꼬집는 카메라-안녕, 낯선사람? 파일
홈리스행동
40 2018-04-06
589 <홈리스뉴스 56호>특집-홈리스 유인해 입원시킨 B요양병원 사건, 최종 판결 나와 파일
홈리스행동
44 2018-04-05
588 <홈리스뉴스 56호>다림질-‘노숙인’이 아니라 ‘홈리스’이어야 하는 이유 파일
홈리스행동
54 2018-04-05
587 <홈리스뉴스 56호>진단-2016년 노숙인 등의 실태조사 결과 및 향후 대책(안)에 대한 평가 파일
홈리스행동
97 2018-03-05
586 <홈리스뉴스 56호>세계의 홈리스-화려한 실리콘밸리, 내가 살 집은 없다 파일
홈리스행동
72 2018-03-05
585 <홈리스뉴스 56호>기고-제7회 동아시아 네트워크 워크숍 참관기 파일
홈리스행동
65 2018-03-05
584 <홈리스뉴스 56호>꼬집는 카메라-호텔로 가는 길, 쫓겨난 사람들 파일
홈리스행동
105 2018-03-05
583 <홈리스뉴스 55호> 특집 - 홈리스 때문에 공원이 위험하다? 빈곤대책 아닌 범죄대책 외치는 언론과 국가기관 파일
홈리스행동
263 2017-10-30
582 <홈리스뉴스 55호> 진단 - 홈리스 외면하는 국토부의 주거복지 로드맵 파일
홈리스행동
256 2017-10-30
581 <홈리스뉴스 55호> 기고 - 한국의 「나, 다니엘 블레이크」를 위해 첫 국가배상 소송에 나섭니다 파일
홈리스행동
207 2017-10-27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