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66
2018.03.05 (12:34:33)

[꼬집는 카메라]재개발로 인해 점차 사라져가는 쪽방촌이나 홈리스와 관련된 사진+글을 싣는 꼭지


호텔로 가는 길, 쫓겨난 사람들


<중삼 / 홈리스뉴스 편집위원>


8p.jpg


용산역에 도착해 3번 출구로 나가면 전자상가 방향으로 통하는 다리 하나가 나온다. 흔히 ‘용산역 구름다리’라고 불리는 이곳을, 나는 지난 2년 동안 매주 찾아갔다. 낮에는 좌판을 깔고 물건을 파는 사람들을 이곳에서 마주쳤고, 밤에는 박스집을 짓고 잠을 청하는 사람들을 이곳에서 만났다.

 

처음 구름다리를 방문했을 때, 주변은 온통 공사판이었다. 다리와 인접한 곳에 ‘국내 최대 규모’의 관광호텔이 지어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공사가 진행되면 될수록, 구름다리는 빠르게 변해갔다. 어느 날에는 바닥이 바뀌어져 있었고, 어느 날에는 창문이 바뀌어져 있었으며 또 어느 날에는 조도가 바뀌어져 있었다. 늘 구름다리에서 밤을 보낸다는 한 거리 홈리스는 이런 변화들이 불안하기만 하다고 내게 말했다.


용산역과 지상을 연결하는 통로였던 구름다리는, 어느새 새로 문을 연 ‘6성급(!)’ 호텔로 향하는 길이 되어버렸다. 얼마 전 다시 구름다리를 방문했을 때, 그동안 이곳에서 만나왔던 사람들 모두가 쫓겨났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다리 입구는 호텔 측 경비원이 눈을 부라리며 지키고 있었고, 박스집이 있던 자리는 종이 쪼가리 하나 찾아보기 힘들 정도로 깨끗하게 치워져 있었다.


쫓겨난 사람들을 찾기 위해 역 주변을 돌아다니다가, 꽤나 거슬리는 내용의 포스터를 보게 됐다. 조만간 구름다리 근처에서 “(맥주) 축제”가 열릴 것이며, “도심생태계 회복”을 위한 행사들이 잇달아 개최될 것이라는 그런 내용이었다. 우연찮게 다시 만나게 된 거리 홈리스에게 이 사실을 전했다. 그는 “세상에 OO놈들이 진짜 많다”고 말했다.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600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주거복지 로드맵이 빠뜨린 홈리스의 주거권을 찾아서 파일
홈리스행동
100 2018-04-06
599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당신이 앉을 수 있는 곳, 우리도 앉을 수 있다. 파일
홈리스행동
89 2018-04-06
598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홈리스 고립사, 공영장례조례가 답할 수 있을까 파일
홈리스행동
64 2018-04-06
597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홈리스 생애기록집 Ⅲ, 『소리 없는 이들의 삶의 기록』 파일
홈리스행동
101 2018-04-06
596 <2017 홈리스 추모제 특별판> 인구 1만 명당 노숙인 비율이 전국 최고인 대구에서 노숙인 추모제 열다 파일
홈리스행동
78 2018-04-06
595 <홈리스뉴스 57호>특집-공문 하나에 춤추는 홈리스에 대한 임대주택 지원 파일
홈리스행동
87 2018-04-06
594 <홈리스뉴스 57호>진단 Ⅱ-좌담: 홈리스 당사자가 본 ‘노숙인복지법 토론회’ 파일
홈리스행동
72 2018-04-06
593 <홈리스뉴스 57호>진단-“홈리스를, 홈리스에 의한, 홈리스를 위한” 노숙인복지법 개정논의가 필요하다 파일
홈리스행동
76 2018-04-06
592 <홈리스뉴스 57호>세계의 홈리스-‘트럼프 딸’ 방문에 쫓겨나게 된 거리홈리스 파일
홈리스행동
115 2018-04-06
591 <홈리스뉴스 57호>기고-잠바 타는 날, 잠바 사는 날 파일
홈리스행동
80 2018-04-06
590 <홈리스뉴스 57호>꼬집는 카메라-안녕, 낯선사람? 파일
홈리스행동
15 2018-04-06
589 <홈리스뉴스 56호>특집-홈리스 유인해 입원시킨 B요양병원 사건, 최종 판결 나와 파일
홈리스행동
14 2018-04-05
588 <홈리스뉴스 56호>다림질-‘노숙인’이 아니라 ‘홈리스’이어야 하는 이유 파일
홈리스행동
18 2018-04-05
587 <홈리스뉴스 56호>진단-2016년 노숙인 등의 실태조사 결과 및 향후 대책(안)에 대한 평가 파일
홈리스행동
66 2018-03-05
586 <홈리스뉴스 56호>세계의 홈리스-화려한 실리콘밸리, 내가 살 집은 없다 파일
홈리스행동
46 2018-03-05
585 <홈리스뉴스 56호>기고-제7회 동아시아 네트워크 워크숍 참관기 파일
홈리스행동
43 2018-03-05
Selected <홈리스뉴스 56호>꼬집는 카메라-호텔로 가는 길, 쫓겨난 사람들 파일
홈리스행동
66 2018-03-05
583 <홈리스뉴스 55호> 특집 - 홈리스 때문에 공원이 위험하다? 빈곤대책 아닌 범죄대책 외치는 언론과 국가기관 파일
홈리스행동
214 2017-10-30
582 <홈리스뉴스 55호> 진단 - 홈리스 외면하는 국토부의 주거복지 로드맵 파일
홈리스행동
220 2017-10-30
581 <홈리스뉴스 55호> 기고 - 한국의 「나, 다니엘 블레이크」를 위해 첫 국가배상 소송에 나섭니다 파일
홈리스행동
180 2017-10-27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