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 3
2018.02.08 (19:41:00)

박원순시장 지시로 2016년 1월, 쪽방•고시원 등지의 1인가구에게 200호의 임대주택을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이런 상황에 처한 서울 시민이 12만명 임을 볼때 임기응변수준의 양이라 할 수 있죠. 그런데 실제 확보된 양은 101호에 불과합니다. 더더욱 문제는 서울시 공무원 멋대로 보증금을 높이 정하고, 고시원 생활자들은 신청도 못하게 쪽방상담소를 통해서만 입주자를 모집했습니다. 결국 101호중 66호는 빈집으로 남아 있습니다.
공공임대주택이 공무원의 소유물입니까? 국토부지침이 정한 임대료 책정기준은 왜 지키지 않는 걸까요? 악덕 집부자와 뭐 다를게 있나요? 지원을 무기인 양 휘두르는 서울시의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정책은 속히 바뀌어야 합니다.


20180208_124720_HDR.jpg



20180208_121433.jpg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Selected 서울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사업 파행 운영 규탄 1인 시위 파일
홈리스행동
3 2018-02-08
446 서울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사업 파행 운영 규탄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19 2018-01-22
445 공동정범; 용산참사9주기 추모시사회 파일
홈리스행동
11 2018-01-22
444 용산참사 또 다른 공동정범 강제퇴거 OUT 집회 파일
홈리스행동
8 2018-01-22
443 용산참사9주기 진상규명 촉구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8 2018-01-22
442 서울시 공영장례조례(안) 개선요구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49 2017-12-07
441 2017 노숙인정책세미나> 노숙인복지법 개정을 위한 정책 진단과 과제 파일
홈리스행동
52 2017-11-23
440 무연고사망자 극락왕생 발원기도 파일
홈리스행동
58 2017-11-23
439 10.28.인권궐기대회와 촛불 1주년 파일
홈리스행동
55 2017-10-31
438 차별금지법 제정 서명전 파일
홈리스행동
194 2017-10-19
437 0731 보건복지부장관 면담촉구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78 2017-08-02
436 0720 부양의무제 문제인 대통령 임기내 완전 폐지 촉구 기자회견 및 문화제 참여 파일
홈리스행동
85 2017-08-02
435 0718, 21 부양의무제폐지1인시위 참여 파일
홈리스행동
72 2017-08-02
434 0711 '광화문 1번가-국민인수위원회'에 참여했습니다. 파일
홈리스행동
86 2017-08-02
433 0627 2017 빈활에 함께했습니다. 파일
홈리스행동
199 2017-06-28
432 0624 2017 봄학기 종강식 파일
홈리스행동
181 2017-06-28
431 0614 [기자회견] 빈곤은 구경거리가 아니다! 주민을 비웃는 중구청의 쪽방체험 계획 즉각 폐기하라! 파일
홈리스행동
134 2017-06-14
430 0520 서울로 7017_홈리스도 함께 걷자! 파일
홈리스행동
163 2017-05-24
429 2017 홈리스야학 봄학기 모꼬지 다녀왔습니다. 파일
홈리스행동
214 2017-05-23
428 0422 혐오와 차별에 희생된 이들을 기억하는 육우당추모제, <이상한 연대문화제> 파일
홈리스행동
133 2017-04-26
Tag Lis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