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도자료 전문은 아래 링크 참조

   https://bit.ly/2YpKHpQ


공정한 보도를 위해 수고가 많으십니다.


  1. 저희는 홈리스 인권과 복지 향상을 위해 활동하는 단체들의 연대체입니다. 작년 <2019홈리스추모제공동기획단>에 함께 참여한 바 있으며, 서울시의 ‘2020년 노숙인 공공일자리 하반기 개편안’  전면 철회를 요구하고자 이렇게 다시 모였습니다.


  1. 지난 5월 26일, 서울시는 ‘2020년 노숙인 공공일자리 하반기 개편(안) 안내’(이하 개편안) 제하의 비공개 문서를 통해, 서울시의 노숙인 공공일자리 보조금 지원을 축소 배정한다는 계획을 각 노숙인 시설로 송부한 바 있습니다. 개편안은 서울시 노숙인 반일제 근로의 △근로시간 축소(일5시간→일4시간, 월 15~19일→14~18일), △평균임금 감액(월 64~81만원→월48~62만원), △주휴수당 미지급(노숙인 생활시설 근로 시), △월차수당의 유급휴가 전환(유급휴가 강제) 등의 내용을 담고 있어, 이대로 개편안이 단행될 경우 노숙인 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의 노동조건이 더욱 악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1. 이에 저희 8개 시민사회단체들은 지난 6월 16일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시 개편안 전면철회를 요구한 바 있습니다. 이후 서울시의회(보건복지위원회)는 복지정책실 추경예산안 심사를 통해 노숙인 공공일자리 예산을 2억 8천만원 증액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하지만 올해 노숙인 공공일자리 예산이 전년 대비 9억 1천만원 감액된데다, 코로나19 여파로 민간일자리 연계가 경색된 현 상황을 고려할 때, 이번 증액으로 개편안의 전면 철회는 불가능한 상황입니다. 실제 이번주 후반기부터 노숙인 시설들은 개안안 대로 3분기 일자리 참여자를 모집할 일정에 있습니다. 


  1. 이에 본 단체들은 오늘(6월 24일)부터 “서울시 ‘홈리스 쪼개기 고용’ 철회를 위한 일주일간의 릴레이 항의 행동’을 개시하고자 합니다. 항의 행동은 24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해당 기간 동안 △서울시장공관 등지에서의 1인시위(24~26일, 29일), △현장에 찾아가 당사자의 요구를 모으는 ‘할 말 있수다’(24~28일), △기자간담회(29일), △추경증액분 감액 저지를 위한 서울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앞 피케팅 등의 활동을  전개해나갈 계획입니다. 귀 언론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끝)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번호
 
닉네임 조회 등록일
287 [취재요청서] 쪽방 주민이 주인되는 동자동 공공주택사업 실행 촉구 및 쪽방 주민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18 2021-02-17
286 [보도자료] 혹한기 홈리스에 대한 긴급구제 신청 기자회견 [2]
홈리스행동
147 2021-01-11
285 201216> [보도자료] 공공주도 순환형 쪽방대책 요구 및 쪽방 주민 의견조사 발표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97 2020-12-16
284 12.15. [취재요청서] 홈리스추모제 공동기획단_공공주도 순환형 쪽방대책 요구 및 쪽방 주민 의견조사 발표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53 2020-12-15
283 후속보도자료> 12.15.코로나19로 발생하는 건강권 침해 문제해결을 촉구하는 인권·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파일
홈리스행동
32 2020-12-15
282 [취재요청] 서울시 홈리스 부실급식 규탄 및 당사자 요구 성명 발표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42 2020-12-14
281 [보도자료] 2020년 홈리스 추모주간 선포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34 2020-12-14
280 2020 홈리스 추모주간 안내(카드뉴스) 파일
홈리스행동
673 2020-12-13
279 2020 홈리스 월동 프로젝트
홈리스행동
26 2020-12-13
278 홈리스 겨울나기 물품 모으기를 마칩니다 파일
홈리스행동
247 2020-12-11
277 [보도자료] 홈리스 생존권 보장을 위한 서울시 예산확보 촉구 기자회견
홈리스행동
67 2020-11-21
276 홈리스 겨울나기 물품 모아요~ 파일
홈리스행동
149 2020-10-28
275 올해 아랫마을 추석나기 행사는 진행하지 않습니다~ [1]
홈리스행동
132 2020-09-28
274 2020 홈리스야학 자원교사 모집 파일
홈리스행동
590 2020-08-17
273 [보도자료] 홈리스의 재난지원금 보장을 위한 서울시 대책 요구 기자회견_200716 파일
홈리스행동
120 2020-07-26
272 부고> 故 이주현 장례 파일
홈리스행동
1025 2020-07-15
271 [성명] 생계급여 부양의무자기준 폐지 계획 환영, 부양의무자기준 완전폐지 계획을 기다린다!
홈리스행동
369 2020-07-14
270 취재요청서> 서울시의 ‘홈리스 쪼개기 고용’ 전면 철회 및 홈리스 공공일자리 확대개편 요구를 위한 기자간담회 파일
홈리스행동
209 2020-06-28
Selected 보도자료_서울시 ‘홈리스 쪼개기 고용’ 철회를 위한 일주일간의 릴레이 항의 행동 개시_200624
홈리스행동
183 2020-06-24
Tag List
Top